[천안시] 천안예술의전당, 11시 콘서트 ‘재즈그룹 조윤성 밴드’

- 길옥윤 스페셜, 라틴재즈로 듣는 혜은이의 명곡

서승희 | 기사입력 2021/11/18 [11:35]

[천안시] 천안예술의전당, 11시 콘서트 ‘재즈그룹 조윤성 밴드’

- 길옥윤 스페셜, 라틴재즈로 듣는 혜은이의 명곡

서승희 | 입력 : 2021/11/18 [11:35]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이성규)은 ‘해설이 있는 11시 콘서트- 재즈그룹 조윤성 밴드’ 콘서트가 오는 24일 오전 11시 천안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아르헨티나 전통재즈를 아티스트들의 연주로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무대를 준비했다. 세계 최정상의 재즈피아니스트 조윤성과 숨은 보석 같은 재즈보컬 고아라, 최고의 연주를 선사할 모던재즈 색소폰 신명섭과 드러머 신동진, 명품베이스 박제신, 퍼커션 Paco가 함께 꾸민다.

 

이미 존재감만으로 전 세계인들을 사로잡은 조윤성만의 뛰어난 음악적 해석과 함께 열정적이고 자유로움이 특징인 재즈로 뭉친 그의 친구들이 만나 독창적이고 세련된 무대를 선사한다.

 

또한 ‘길옥윤 스페셜’ 혜은이 ‘in latin Jazz’ 로 구성돼 혜은이의 명곡들을 조윤성만의 클래식적인 기교, 재즈적인 화성, 남미적인 리듬을 혼합·편곡해 다양한 장르로 해석한다. 민속음악의 ‘흥’과 재즈의 ‘즉흥적인 긴장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공연으로 밴드 전체의 강렬한 에너지, 솔리스트 각자의 화려한 연주를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이날 공연에서는 길옥윤이 작곡한 ‘새벽비’, ‘제3한강교’, ‘당신만을 사랑해’ 등 혜은이의 명곡들과 함께 Gloria Eastefan의 ‘Mi tierra’, Hector Rivera의 ‘La Mujer divina’ 등 편곡으로 재탄생한 라틴재즈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바리톤 오유석의 해설로 진행되는 11시 콘서트는 코로나19로 인해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네이버TV의 홍보 후원으로 네이버TV, 유튜브 그리고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천안예술의전당 관계자는 “공연 전후 철저한 방역소독을 비롯해 출연자 스텝 및 관람객의 체온측정, QR코드 체크 등이 이뤄지고 있다”며, “불편하시더라도 마스크착용(KF94 미착용 시 출입불가)등 공연장 방역지침에 협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 관람료는 전석 1만 원이며, 자세한 내용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www.cnac.or.kr)을 확인하거나 전화(1566-0155)로 문의하면 된다.